08.jpg

 

- 현충일 기념 故유영섭 경위 충혼묘에서 참배 -

 

합천군재향경우회(회장 안옥원)는 3일 제69회 현충일 및 호국보훈의 달을 기념해 재향경우회 안옥원 회장 및 회원, 권창현 합천경찰서장, 경찰간부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합천읍에 위치한 순국경찰관의 충혼묘에서 순국선열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추념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추모행사는 1949년도 당시 합천읍 인곡 관자부락에 침투한 공비와 맞서 결사 항전했던 故유영섭 경위의 충혼묘에서 공적을 기리면서 분향 후 헌작(술잔을 올림), 순국선열에 대한 경례와 묵념 순으로 진행됐다. 

 

이어 합천호국공원으로 이동해 나라를 위해 몸 바치신 전사·순직 경찰관들의 명복을 빌었다.

 

안옥원 재향경우회장은 “순국경찰관의 충혼묘를 정비하고 추모행사를 진행하면서 전·현직 경찰관들의 자긍심과 희생정신을 고취시키고, 우리 지역이 더욱 안전한 사회가 되도록 같이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합천재향경우회는 현충일과 경찰의날(10.21)전후 충혼묘 정비 및 추모행사와 더불어 분기별 전.현직 경찰관 치안회의 개최, 범죄취약지역 순찰활동 실시를 통해 치안안전활동을 펼치고 있다.